LG CNS, 특수학교 학생들 대상 AI지니어스 실시
LG CNS, 특수학교 학생들 대상 AI지니어스 실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1.11.0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LG CNS

LG CNS는 지난 11월 3일 지체장애 특수학교 서울새롬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인공지능(AI) 교육 프로그램 ‘AI지니어스’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AI지니어스는 청소년들이 AI 기술을 이해하고 활용해 미래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LG CNS가 자체 개발한 DX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중학교 정규 수업시간에 편성돼 하루 6교시 동안 온라인 수업을 실시한다. 중학생들은 AI 기술 체험, 챗봇 제작 등 다양한 실습 활동을 통해 AI를 체험하고 기본 개념을 학습한다.

LG CNS는 올해 30개 중학교 약 3000명의 학생들에게 AI지니어스를 진행했다. 비대면 수업의 장점을 살려 수도권 외에도 도서벽지지역 중학생들에게 AI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LG CNS는 올해부터 고등학교 대상 AI지니어스 아카데미를 추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5개 고등학교 소프트웨어(SW)동아리에서 활동 중인 80여명의 학생을 선발했다. AI지니어스 아카데미는 SW 인재 육성을 위해 코딩 교육부터 AI 프로젝트 진행까지 1년 간 집중적으로 AI를 교육하는 심화 프로그램이다.

LG CNS는 IT 교육에 소외돼 있는 지체장애 청소년들도 AI를 경험해볼 수 있도록 교육 기회를 확대했다. 특수학교 대상 AI지니어스를 10월 20일부터 11월 3일까지 서울새롬학교에서 처음 실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메타버스로 알아보는 SW/AI, AI와 예술체험, AI 자율주행자동차 등 총 3차에 걸쳐 수업이 진행됐다. LG CNS는 오는 11일 서울새롬학교가 주최하는 IT 페스티벌에 참여해 ‘로봇 댄스 공연’과 ‘로봇 축구 대회’도 실시한다.

LG CNS 관계자는 “AI, 빅데이터 등 LG CNS의 DX 역량을 활용해 더욱 많은 청소년들이 IT 신기술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수혜 대상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